Home > 커뮤니티 > 부동산뉴스

부동산뉴스

'아파트 중개·수익분석까지'...은행-스타트업 '부동산' 협업 뉴 트렌드

  • 관리자 (jlcom)
  • 2020-10-05 13:21:00
  • hit4
  • vote0
  • 61.83.36.182

[서울=뉴스핌] 백진규 기자 = 부동산 열기가 지속되면서, 시중은행과 관련 스타트업의 협력도 다양해지고 있다. 부동산 중개는 기본이고 개발수익 분석에 소액투자까지 제공해 거래를 늘리고 충성고객을 확보할 수 있다고 은행들은 설명했다.

28일 금융권에 따르면 주요 은행들은 부동산 스타트업과 협업 분야를 넓히고 있다. 부동산 가격 상승과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확산 기조에서 시너지를 낼 분야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주요 시중은행 사옥 [사진=각 사]

◆우리은행, 건설자금 관리부터 투자 수익성 분석까지

가장 많은 스타트업과 손을 잡은 곳은 우리은행이다. 우리은행은 2014년부터 부동산 신축 자금관리 플랫폼 '하우빌드'와 협력하고 있다. 신축 고객의 경우 건설업체에 자금을 한번에 맡겼다가 공사에 문제가 생겨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있는데, 이를 방지하기 위해 우리은행에 '에스크로 계좌'를 만들어 자금을 관리하는 방식이다. 은행-고객-건설업체-하우빌드의 4자간 계약을 통해 공사한 만큼만 자금이 입금되도록 해 안정성을 높였다. 해당 고객들은 자연스럽게 우리은행 거래가 늘어날 수밖에 없다.

지난해 10월부터는 인공지능 부동산 개발 스타트업 '랜드북'과 은행 고객들을 매칭해 주고 있다. 고객들이 보유한 땅에 건물을 지을 경우 주변 개발동향과 임대 추이 등을 분석해 필요한 비용 및 투자 수익성을 분석해 준다.

우리은행은 다양한 부동산 스타트업과 협력을 통해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T) 전환도 가속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안명숙 우리은행 부동산투자지원센터 부장은 "코로나 이후 비대면 전환이 늘어나는데, 온라인 접목을 통해 부동산 거래 비용을 낮춰 인기가 많다"며 "다른 곳에서 받지 못하는 서비스를 은행에서 제공하고 있어 고객의 만족도도 매우 높다"고 밝혔다.

◆하나은행, 단돈 5000원에 부동산 투자

하나은행은 부동산 간접투자 플랫폼 '카사코리아'와 제휴해 오는 10월부터 디지털 부동산 수익증권 댑스(DABS) 공모를 시작한다. 댑스란 비트코인처럼 부동산을 '코인화'해 전자증서 형태로 유통하는 것으로 단돈 5000원이면 1댑스를 살 수 있다.

댑스 보유자는 빌딩 임대수익과 매각에 따른 지분수익을 받을 권리를 가지며, 카사 앱을 통해 언제든 시세를 확인하고 댑스를 매매할 수 있다. 공모 시작 전까지 하나은행 계좌에 투자금 10만원 이상을 예치하면 투자지원금 5000원도 지급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누구나 손쉽게 상업용 빌딩에 안전하게 투자할 수 있게 됐다. 고객에 다양한 투자기회를 제공해 충성고객 확보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서울 시내 아파트 단지. 2020.09.28 pangbin@newspim.com

◆농협 '집찾기 지원', 기업 'AI 담보대출 심사'

농협은행은 집찾기 서비스 스타트업 '위티'와 협력하고 있다. 위티는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활용해 주거용상업용 부동산을 찾아주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고객 입장에서는 발품 팔 시간과 수수료를 절약할 수 있다. 올해 7월 NH디지털챌린지에 선정돼 실제 투자유치에도 성공했다.

농협은행은 올원뱅크 앱에도 위티 서비스를 추가하고, 위티 데이터를 이용해 시세 조회도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지난 25일부터 부동산 담보대출 금액을 인공지능(AI)으로 심사하는 서비스를 도입했다. 국토교통부, 법원 등에서 수집한 공공데이터를 이용해 대출 한도를 분석하는 시스템이다. 여기엔 기업은행의 'IBK 퍼스트 랩(1st Lab)' 입주 기업인 탱커펀드가 함께 협력해 개발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은행 직원이 주소만 입력하면 3분 안에 대출 가능금액을 비롯한 사전 심사가 끝난다"며 "대상 부동산을 상업용 건물, 공장, 토지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으로도 은행과 스타트업간의 부동산 협업은 지속될 전망이다. 한 은행권 관계자는 "은행 자체적인 부동산 서비스 앱 개발도 지속하고 있지만, 스타트업의 참신한 아이디어와 은행 플랫폼을 결합하는 방식도 시너지를 낼 수 있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출처 - 뉴스핌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